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달서구, 이월드 저소득 청소년 1,000명에게 자유이용권 제공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11/30 [14:07]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달서구청(구청장 이태훈)은 오는 12월 1일 ㈜이월드(대표이사 유병천) 후원으로 저소득 청소년 및 가족 1,000명을 초청해 문화체험행사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 2017년 8월 17일 달서구-이월드 업무협약(좌측부터 이태훈 달서구청장,유병천 이월드 대표이사)     © 달서구

 

이번 초청행사는 추운 겨울이지만 판타지 광장, 별빛 장미정원과 다양한 퍼포먼스로 가장 즐거운 놀이터가 되어 주는놀이공원에서 청소년들이 미리 크리스마스를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월드는 2017년 달서구청과 문화협약으로 연 2회 2,000명에게 자유이용권을제공하여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지난 23년간 이어온 지역 나눔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유병천 이월드 대표이사는 “기업의 이익을 지역주민에게 환원하고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하여 청소년에게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약속했으며,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이월드가 청소년에게 따뜻한 산타가 되어 소중한추억을 선물해 준 것에 감사하며, 어려운 환경에서도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있도록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