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수성대, LINC+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개최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8/12/07 [15:16]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수성대학교(총장 김선순)는 학생들의 문제 해결능력 향상과 창의형 인재 양성을 위해 ‘2018 LINC+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를 학생들과, 협약업체 임직원 등 130여명이 참석한 호텔라온제나에서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 수성대_캠스톤디자인경진대회     © 수성대 제공

 

피부건강관리과 ‘식스걸’ 등 LINC+ 참여 학과에서 18개 팀이 참여한 경진대회는 산업현장에서 실현 가능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만든 작품을 출품하고, 현장에서 팀별로 시연 및 설명을 곁들여 진행했다.

 

경진대회는 ‘AED(심장소생기) 자동 제세동기 드론’을 출품한 드론기계과 ‘S.L.D’팀이 대상을 차지했다. 또 ‘오드리 터번 베개’를 출품한 피부건강관리과 ‘오드리’팀 등 3개 팀이 최우수상을 수상했고, 과일을 이용한 제과류를 개발해 출품한 제과제빵커피과 ‘사조’팀 등 5개 팀은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상금은 대상이 70만원이고, 최우수상은 팀당 50만원, 우수상 팀당 30만원, 장려상은 팀당 15만원이 제공됐다.

 

양혜주 취업지원처장은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는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 참여 학생들의 문제해결 능력과 창의적인 사고력을 키우기 위해 실시했다”며 “우리 학생들이 대회 참여를 통해 새로운 동기부여는 물론 보다 다양한 문제해결 능력을 키울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캡스톤디자인 교육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