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 청와대 방문 지진피해 회복 지원 건의

유발지진에 대한 명확한 원인 규명 촉구, 지진피해 복구 사업 국비 지원 건의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1/09 [15:21]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 포항시의회 서재원 의장은 지진피해 회복과 명확한 원인 규명 등을 건의하기 위해 9일 청와대를 방문했다.

 

▲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     ©

 

이날 방문에는 서재원 의장과 김상원 지진특위 위원장, 김상민, 공숙희 지진특위 위원들이 동행했다. 이들은 청와대 제도개혁비서관 등을 만나 지진 발생 이후 정부의 미온적인 태도로 피해 회복이 더디고 지진의 여파로 지역경제가 침체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현실을 가감 없이 전달했다.

 

특히, 이재민들의 생활안정과 재난지역의 조속한 피해 복구를 위해 정부 차원의 전폭적인 국비 지원과 관심을 요청하며, 흥해 지진피해 지역 특별재생사업 추진 시 정비기반시설 국비지원, 주택도시기금 지원, 이재민 임시주거시설 전기요금 전액 감면, 다목적 재난대피시설 추가 건립, 지진 트라우마 치유센터 건립, 경북안전체험관 포항 건립, 지진 피해 관련 법률 제정 촉구 등을 건의했다.

 

그동안 포항시의회는 지진피해대책특별위원회를 구성해 도의 지진대책특위와 업무연찬회를 개최하는 등 유발지진에 대한 진상규명을 촉구하고, 여러 차례 정부와 국회에 결의문을 통해 뜻을 전달했으며, 국회를 방문해 조속한 법안 처리 등을 요청해 왔다.

 

서재원 의장은 “지난 국회 방문에 이어 청와대에도 시민들의 건의사항을 바탕으로 지진피해의 조속한 회복과 명확한 원인규명을 요청했다”며 “향후 정부와 국회 등 관계부처에 건의사항이 수렴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의견을 전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