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도의회, 청소년의회교실 확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1/15 [17:13]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도내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민주시민 소양과 미래 지도자의 꿈을 심어주기 위해 진행하고 있는 청소년의회교실을 금년도에는 대폭 확대 추진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 청소년의회교실     © 경북도의회

 

경상북도의회 청소년의회교실은 2014년 체험학습으로 처음 도입하여 그동안 도내 22개 학교에 1,747명이 수료하였으며, 참여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86.7%의 높은 만족도로지역민들로부터 날로 호응이 좋아지고 있다.

 

특히, 의회교실 프로그램 중 학생들이 직접 투표하는 의장선거가 92.6%, 조례안 찬반 전자투표가 91%로 높은 만족도를 보였으며, 향후 후배들에게 청소년의회교실 참여를 추천하고 싶다는 의견이 89.4%로 높은 인기를 실감케했다.

 

청소년 의회교실은 미래의 유권자인 학생들이 1일 도의원이 되어 본회의장에서 지방의회 의사일정을 스스로 운영하여 의정활동과 민주적 의사결정과정을 직접 체험하는 교육프로그램으로,

 

실제 본회의장에서 출마 학생들의 정견발표를 듣고무기명 투표로 의장을 선출하는 의장선거, 평소 학생들이가지고 있던 생각을 직접 발언하는 5분 자유발언, 청소년들이 관심있는 내용의 조례안을 상정하고 이에 대한 찬성·반대 토론을 통해 가부를 결정하는체험형 교육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다.

 

한편 2019년 청소년의회교실은 지난해 8회 596명에서 금년도에는 20회 1,400명 정도로 대폭 늘려서 운영할 계획이며, 특히, 지난해 설문결과를 통해 나타난 불만족 사항을 개선하고, 행사 미비점을 보완해 프로그램을 알차게 구성하여학생들의 자율적인 참여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장경식 경상북도의회의장은 “청소년 의회교실은 우리 경북의 미래를책임질 청소년들에게 풀뿌리 민주주의 체험으로 지방의회의 기능과역할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며, 내년에는 더 많은 도내 학교가 참여할 수 있도록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