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달맞이꽃 잎·줄기 추출물 피부 보호 효능 특허 출원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종자유는 갱년기, 아토피 및콜레스테롤 개선에 효과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1/16 [17:40]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달맞이꽃이 활성산소에 의한 피부노화 및 피부질환 개선에 우수한 효능이 있다는 사실을규명하여 지난 12월 5일 특허를 출원했다고 16일 밝혔다.

 

▲ 달맞이꽃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달맞이꽃은 바늘꽃과의 2년생 초본으로 물가·길가 등에서 자생하며,뿌리는 한방(월견초)에서 약재로 사용되고, 종자유는 갱년기, 아토피 및콜레스테롤 개선에 효과적이다.

 

연구진은 달맞이꽃 추출물이 활성산소에 의한 피부 손상을 유의적으로정상세포 수준까지 회복하는 사실과 항산화 효과 및 DNA 손상‧세포사멸 억제 등 뛰어난 효능이 있다는 사실을 실험결과를 통해 확인하였다.

 

달맞이꽃 뿌리 및 종자유의 기능성 연구는 많이 알려진 반면, 잎과 줄기에 대한 활용 연구는 미비한 실정으로 이 식물의 또 다른 유용한가치를 밝혔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앞으로 연구진은 달맞이꽃 추출물 내에 함유된 유효 성분을 정밀 분석하여 성분별 피부 노화 및 질환 개선에 대하여 검증할 예정이다.  

 

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저명한 국제학술지인 ‘식물성의약품(Phytomedicine)’에 게재를 진행 중이다.

 

서민환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장은 “이번 연구는 피부 노화 및 질환 개선에 효능을 가진 달맞이꽃 추출물 및 주요 성분은 화장품소재 및 건강기능식품 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바이오 산업체에기술이전 방안을 적극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