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경찰청, 설 명절 종합치안대책 추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1/21 [09:27]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북지방경찰청(청장 김기출)은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도민들이 안전하고 평온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1월 21일부터 2월 6일까지(17일간)지역경찰・형사・교통 등 도내 全 경찰역량을 민생치안에 투입하는 ’2019년 설명절 종합치안대책‘을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설연휴는 범죄취약지 점검 및 순찰 강화 등2단계 범죄 대응체계로 구분하여 추진한다.

 

1단계(1.21~1.30)는지역경찰과 범죄예방진단팀(CPO)이금융기관・편의점 등 현금다액취급업소 대상으로 범죄신고 및 대응요령 홍보와 사전 범죄예방 진단을 실시하며, 범죄 위험도가 높거나 범죄에 취약한 시설은 범죄예방진단팀(CPO)를 투입하여 미흡한 방범시설물을 개선 보완하는 정밀 범죄예방진단을 추진함으로써 범죄 분위기 차단에 주력한다.

 

2단계(1.31~2.6)는 가용경력을 최대동원하여 상설부대를 파출소 등 민생치안 현장에 배치하여 금융기관, 터미널, 상가・원룸 지역 등 범죄취약지역 위주의 범죄예방활동을 전개하며, 특히 도민 의견이 반영된 ‘탄력순찰’을 통해 실질적 치안요구에 대응하고 교통량 집중에 예상되는 혼잡지역은 소통위주의 교통관리로 도민 불편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또한 설연휴 기간 가정폭력(아동학대 등)신고가 증가하는 점을 감안하여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며, 강력사건 발생시에는 관할 불문 ‘112총력대응태세’를 확립, 인접관서 간 공조・협업체계를 강화하여 범인을 조기에 검거하고 범죄 분위기 확산을 차단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자율방범대 등 협업단체가 지역치안에 적극 동참하는 공동체치안을 활성화하고, 지역사회 안전망 네트워크 구축으로 도민 안전을 도모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