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경경자청, 영천첨단부품소재산업지구에 800만불 투자 유치

미국 카텍(유) 120만 달러 유치, 영천첨단부품소재산업지구에 신규설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2/21 [16:33]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인선)은 21일 영천시청에서 ㈜태강스틸, 미국 카텍(유), 경상북도, 영천시와 상호간에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 영천첨단부품소재산업지구에 자동차부품제조업 합작투자 MOU체결     ©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국내기업인 ㈜태강스틸은 자동차부품사업 확장을 위해 미국 카텍(유)로부터 120만 달러를 유치하여, 영천첨단부품소재산업지구 10,511㎡에 800만 달러 상당의 공장신축과 신규설비에 투자한다.

 

투자협약 체결로 (주)태강스틸은 단순 코일 임가공업에서 프로젝션 용접을 추가하여 기업의 성장발판을 마련하였고, 고용을 기존 10명에서 23명으로 증원하여 13명의 신규고용을 창출할 계획이다.

 

투자사인 카텍(유)는 미국 앨라배마주 오펠라이카시에 소재한 자동차부품기업으로 금년 매출액 5,400만 달러를 예상하고 있다. 한편 오펠라이카시는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이 지난해 1월현지에서 직접 투자유치 활동을전개하였고, 4월에는 오펠라이카시장이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을 답방하는 등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이인선 청장은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