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동구청, 드림스타트 사업 본격 추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3/14 [15:2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동구청은 지난 13일 운영위원회를 개최해 취약계층 아동의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지원하고자 ‘드림스타트 사업’을 본격적으로추진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드림스타트 사업은 0세(임산부)부터 만 12세(초등학생)이하의취약계층 아동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여 아동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현재 290여명의 아동이 드림스타트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통합사례관리와 함께 신체·건강, 인지·언어, 정서·행동 등 3개 영역에걸쳐 56개 프로그램을 운영 중에 있으며,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는건강검진, 치과진료, 방문학습지도, 학원비지원, 문화체험,심리치료등이 있다.

 

배기철 동구청장은 “드림스타트 사업 추진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아이는 우리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주인공으로 우리 구는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아동복지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