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칠곡소방서, 사회취약계층 화재 안전대책 추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4/16 [11:01]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칠곡소방서(서장 김용태)는 주거용 비닐하우스, 컨테이너 등 취약계층 주거시설 화재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피해 최소화를 위한 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 칠곡소방서 전경     ©칠곡소방서

 

사회취약계층의 주거시설의 경우 대부분 소화기 등 소방시설도 전혀 갖추지 않고 사용 중으로 출입문 외 비상구가 없어 화재 초기 피난에 한계가 있고 거주자 대부분 생활고로 인해 소화기 구입에 소극적이다.

 

이에 소방서에서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안내문 발송ㆍ거주자 소방안전교육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거용 비닐하우스는 소방시설이 미비하고 화재 발생 시 피해가 큰 대상으로 화재예방이 중요하다”며 “지속적인 예방활동을 통해 안전대책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