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기문 영천시장, “영천경마공원 계획대로”

한국마사회, 3천57억 투자하는 영천경마공원 건설 방안 모색

김상호 기자 | 입력 : 2019/04/22 [17:19]

【브레이크뉴스 영천】김상호 기자= 영천시는 최기문 영천시장이 영천경마공원 건설에 한국마사회가 당초 약속한 3천57억을 투자할 수 있도록 해결방안 모색에 동분서주 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 최기문 영천시장 행안부 방문 모습     © 영천시 제공

 

시에 따르면 지난 3월 최시장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2번이나 독대했고 22일에는 경북도와 함께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10년 전에 유치된 영천경마공원이 경마시행시설 위주로 설계되고 있는 것에 대한 시민들의 우려를 전하고 당초 계획대로 다양한 여가 활동이 가능한 테마파크 시설도 같이 건설해야 한다는 강력한 시민들의 소망을 전달했다.

 

지방세 정책으로 영천경마공원 건설 사업이 축소 설계되고 개장 시기가 지연되는 등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지방세특례제한법개정’과 ‘지방세 감면’ 등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도움을 요청했다.

 

▲ 경마공원 계획도     © 영천시 제공

 

행정안전부 관계자는 “지방을 살리는 정책개발에 힘써 영천시민들의 애타는 바람이 꼭 이루어지도록 명답을 찾아내겠다”고 말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반드시 시민과 약속된 대로 영천경마공원을 풍부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는 레포츠 공원으로 만들어 지역경기를 활성화시킬 수 있도록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지역의 현안 사업들도 제때 추진되지 못해 표류하는 일이 없도록 직접 현장 일선에서 뛰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천경마공원 건설사업은 경상북도, 영천시, 한국마사회가 공동사업시행자가 되어 오는 2020년 7월 착수, 2023년 1월 개장을 목표로 현재 설계가 한창 진행 중이다.

브레이크뉴스 경북동부 지역 취재국장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천시, 영천경마공원, 한국마사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