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령군,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위원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4/25 [11:09]

【브레이크뉴스 경북 고령】이성현 기자= 고령군은 국가균형발전과 광역교통․물류망 구축의 가장 효율적인 대안인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를 위해 지난 24일 고령역유치위원회 첫 회의를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 고령역유치위원회     © 고령군

 

지난 17일에 발대식을 가진 고령역유치위원회는 김인탁 문화원장을 위원장으로 45명의 민간위원들로 구성되어 활동하고 있다.

 

회의안건으로 ▶ 고령역유치 전군민 결의대회 개최, ▶ 홍보 및 서명운동 추진, ▶ 고령역유치위원회 운영방안 등을 논의했다.

 

고령역유치 전군민 결의대회는 5월 14일 고령장날과 맞추어 대가야문화누리 야외광장에서 군민 1,000명이 모인 가운데 결의대회와 가두행진을 계획하고 있고 군민과 출향인사 등을 포함해 5만명을 목표로 서명운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김인탁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지역을 위해 일할 수 있는 큰 기회가 왔다.”면서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해 고령군 지도를 바꿀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남부내륙 고속철도 고령역은 고속철도 제 기능을 발휘를 위한 합리적인 역간거리인 57km에 부합하는 경쟁력과 2개의 고속도로 IC, 영․호남을 연결하는 광주대구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 국도 26호․33호이 교차하는 접근성을 자랑한다.

 

또한 대구산업선과 연결하여 달빛내륙철도와의 환승역 역할로 가장 합리적인 역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