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IST, 2019 제네바 국제발명품전시회 6관왕 달성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4/30 [17:32]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DGIST(총장 국양)는 DGIST-ETH 마이크로로봇연구센터(DEMRC)에서 ‘제47회 제네바 국제발명품 전시회(The 47thInternational Exhibition of Inventions Geneva)’에 4개의 발명품을 출품해 금3개와 은1개, 제네바(Geneva) 주정부 특별상, 대만(Taiwan) 발명협회 특별상 등 총 6개의 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 2019 제네바 국제발명품전시회에서 수상한 DGIST-ETH 마이크로로봇연구센터 구성원들이 제네바 특별상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DGIST

 

4월 10일부터 14일까지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47회 제네바 국제발명품 전시회’는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발명품 및 신기술 전시회로 올해 스위스, 독일 등 45개국에서 800여 점의 발명품을 출품했다. DEMRC 센터장을 맡고 있는 최홍수 교수(로봇공학전공) 연구팀은 ▲자기장 제어 및 영상 시스템 통합 수술 침대, ▲카테터 마이크로로봇, ▲캡슐형 마이크로로봇, ▲세포자극시스템을 출품했다.

 

특히, ‘자기장 제어 및 영상 시스템 통합 수술 침대’는 제네바 주정부 특별상과 금상을 동시에 수상해 현지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최홍수 교수팀은 수술 침대 하부에 자기장 시스템을 설치해 마이크로의료로봇의 제어 용이성을 높이고, 엑스레이를 통한 마이크로로봇의 수술 영상을 실시간 중계가 가능하도록 고안했다.

 

최홍수 교수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연구팀의 성과가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기쁘다”며 “이번 수상이 국내외 기술이전 및 사업화의 중요한 시발점이 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DGIST-ETH 마이크로로봇연구센터(DEMRC)는 DGIST와 스위스연방공대(ETH Zurich) 간 마이크로의료로봇 분야 공동연구 수행을 위해 2013년 설립됐다. 2015년부터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아 연구를 수행중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