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B금융그룹, 2019년도 1분기 순이익 1천38억 원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5/03 [11:04]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2일 실적발표를 통해 2019년도 1분기 그룹 연결기준 순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13.1% 증가한 1천38억원을 기록 했다고 밝혔다.

  

▲ 대구은행 본점     ©DGB대구은행 제공

 

불안정한 대.내외 경제 여건 속에서도, 순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은 전년 말 인수한 하이투자증권을 포함한 비은행 계열사들의 견조한 이익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2.8% 증가한 1천330억원을 시현했으며, 핵심 수익성 지표인 ROE(자기자본 순이익률)는 9.49%로 전년동기 대비 큰 폭으로 개선됐다.

  

그룹 총자산 역시 하이투자증권 인수 영향으로 전년동기 대비 13.4% 성장한 78조원을 달성 했다.

  

그룹의 주력 계열사인 대구은행의 영업이익과 당기 순이익은 각각 1천150억원, 878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7.7%, 8.1% 감소했으나, 대손 충당금은 전년동기 대비 4.5% 감소한 425억원을 기록해, 향후 적정 성장성 회복 시, 당기 순이익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총대출과 총수신은 각각 3.4%씩 증가한 36조 6천억 원, 44조 8천억원이며, BIS자기자본비율은 전년동기 대비 0.35%p 개선된 15.09%를 기록하며 양호한 수준의 자본적정성을 유지하고 있다.

 

한편 비은행 자회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생명의 1분기 순이익은 각각 167억원, 98억원이며, DGB캐피탈 역시 전년동기 대비 크게 개선된 83억원을 시현했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국내 경기 악화에 대한 전망이 확산되고, 대외 경제 역시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어, 수익성 및 건전성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DGB금융그룹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