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압량해오름농악단, 청해진 전국국악경연대회 ‘대상’ 수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07 [15:30]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경산 압량해오름농악단(회장 박민선)이 지난 6일 완도 농어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된 제13회 청해진 전국 국악경연대회에서 일반부 대상을 수상했다.

 

▲ 압량해오름농악단, 청해진 전국국악경연대회 ‘대상’ 수상     ©경산시

 

7일 경산시에 따르면 청해진 전국 국악 경연 대회는 올해로 제13회를 맞이한 전국 규모의 국악대회로서 압량해오름농악단은 우수한 실력과 단합된 모습으로 농악 분야에서 단체부문 대상, 개인부문은 김보태 단장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한편, 압량해오름농악단은 30여 명의 지역 주민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2018년 아라가야 전국풍물 경연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하는 등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으며 전국 최고의 농악단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다.

 

박민선 회장은 “단원들의 열정과 노력으로 좋은 성과를 이룰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 전통문화 계승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