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생에서 완생으로... 사회적경제 청년상사맨이 나선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10 [12:54]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9일부터 이틀간 경주 스위트호텔에서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청년상사맨 양성교육 및 위촉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 사회적경제 청년상사맨 양성교육     © 경북도

 

‘사회적경제 청년상사맨’은 사회적경제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판로확보 및 지원을 위해 경북도의 선도 사회적 경제기업과 업무제휴를한 대기업이 영업, 마케팅 전략을 공유하고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상사맨은 이틀간의 홍보, 마케팅 전략, 영업 프로세스 등에 관한 기본교육을 수료한 경상북도 사회적경제기업의 청년 사원 5명으로 구성된 미래의 영업 전문가들이다.

 

이번 청년상사맨 양성교육은 전문성을 갖춘 경력자를 대상으로 사회적경제기업 상품에 대한 세밀한 분석을 토대로 영업 전문가를 양성, 사회적경제의 자생적인 공공 및 민간시장의 판로확대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청년상사맨 육성사업 추진계획 ▲사회적경제 우선구매제도 ▲경상북도 우수 생산품군 및 상품모델 이해 ▲청년상사맨 영업전략 실무간담회에 이어 모든 교육을 수료한 청년상사맨에게 위촉장을수여했다.

 

경북도는 ㈜아워홈, ㈜바론, 푸드앤디자인협동조합, 두빛나래협동조합 등지원기업 판로전문 자문위원을 구성해 청년상사맨을 지원하고, 청년상사맨인원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사회적경제 판로지원을 위해 기업 스스로 판로 전문가를 양성하는 한편 경북도에서도 대기업, 공공기관 등과 연계한 다양한 판로확대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 고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