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자력환경공단, 현혈증 기부 및 사랑나눔 헌혈행사 벌여

본사·월성지역본부 직원, 헌혈증 200장 모아 울산혈액원 전달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05/14 [14:52]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14일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에전 직원들이 모은 헌혈증 200장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본사와 월성지역본부 2곳에서 사랑 나눔 헌혈행사를 전개했으며 헌혈 행사에는 공단 직원과 인근 경주 시민들도 함께 참여했다.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차성수 이사장(오른쪽에서 세번째)이 울산혈액원 관계자에게 헌혈증을 전달하고 있다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제공

 

공단은 헌혈 인구 감소로 혈액 공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점을 감안해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해 헌혈행사와 현혈증 기부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 헌혈, 헌혈증, 울산혈액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