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 스테비 사과, 베트남 상륙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16 [14:59]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국내 사과소비량의 감소와 수출 가격 경쟁력 약화 등으로 인해 사과 농가가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한성영농조합법인(이하 한성)의 사과가 지난 14일 한류 열풍이 불고 있는베트남으로 첫 수출길에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 의성 스테비 사과, 베트남 상륙     © 의성군

 

이번에 수출하는 사과는 천연 식물 스테비아를 활용한 스테비 농법으로 재배된 고당도 사과로, 수출 물량 3.4톤, 금액은 12.8천불이며내달에도 수출을 이어갈 전망이다.

 

또한 한성에서는 베트남 현지 바이어를 초청해 국내 최고의 사과 생산지이자 맛을 자랑하는 의성군 옥산면의 사과농장 방문을 추진하여의성사과의 신뢰도를 높이고 안정적인 수출물량 확보에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한류 영향으로 한국과 한식에 대한 선호도가 높은 베트남을 대상으로 의성군 농산물에 대한 우수성을 알리는 동시에인근 동남아 국가에 대한 해외 현지 판촉활동과 시식행사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