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IST 연구팀, "고효능 나노테크 침 상용화에 앞장"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0 [15:37]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DGIST(총장 국양)는 에너지공학전공 인수일 교수팀이 국내 의료기기 제조사인 ㈜동방메디컬과 함께 고효능 나노테크 한방침 상용화 과제에 착수했다고 20일 밝혔다.

 

▲ 나노테크 한방침 상용화 과제를 진행하는 DGIST 에너지공학전공 인수일 교수(좌), (주)동방메디컬 김근식 대표(우)     © DGIST

 

이번 사업은 보건복지부의 한의기반 융합기술 연구 과제를 통해서 3년간 총 6억 4천만원의 지원을 받아 진행된다. 인수일 교수팀과 ㈜동방메디컬은 현재 개발 중인 나노테크 침이 상용화에 성공할 경우 세계 대체의학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인수일 교수팀은 나노기술을 이용한 표면 처리 기법으로 고효능 나노·한방 융합 신소재 침을 개발하고, 관련 생산시스템 구축을 통한 최종 사업화를 목표로 ㈜동방메디컬과 협력한다. ㈜동방메디컬은 다양한 한방 의료기기를 세계 50여 개국에 수출하는 등 국내외 높은 시장점유율을 확보하고 있는 의료기기 제조사이다.

 

2016년 인수일 교수팀은 침 표면에 나노미터(nm=10억분의 1m)에서 마이크로미터(μm=100만분의 1m)에 이르는 미세한 구멍이 있는 다공성 침을 개발했다. 이는 침의 표면적을 약 20배 정도 넓혀, 침 자극에 의한 전기생리학적 신호 증폭, 알코올·코카인 중독 치료에 효과가 좋아 매우 유용하다.

 

특히 2017년에는 다공성 침을 이용한 대장암 연구에서 우수한 효능으로 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또한 세계적인 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츠(Scientific Reports)에 게재된 수천편의 암 관련 논문들 사이에서 ‘2017 Scientific Reports TOP 100 in oncology’에 선정되기도 했다.

 

㈜동방메디컬 김근식 대표는 “고효능 나노·한방 융합 신소재 침 개발은 정체된 한의 의료기술개발에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이다”며 “여기에는 DGIST 인수일 교수팀이 연구가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인수일 교수는 “현재의 다공성 침을 더욱 더 발전시켜 상용화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며 “㈜동방메디컬과 함께 동양의학의 과학적 우수성을 알리는데 앞장설 수 있도록 지속적인 연구개발에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