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 세계에 알리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1 [14:11]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지난 19일부터 22일까지 경남 하동군에서 개최된제6회 동아시아 농업유산학회(ERAHS) 국제컨퍼런스에 참가했다고 21일 밝혔다.

 

▲  농업유산 보존,활용에 관한 업무협약     © 의성군

 

이번 컨퍼런스에서 의성군은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0호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의 체계적인 보전․관리 및 활용을 위한 지평을 열었다.

 

ERAHS는 세계농업유산의 확산과 농업유산의 보전 및 활용을 위해 2013년 창설한 한․중․일 국제협력조직으로서 올해 중국 80여명, 일본 70여명, 한국 150여명의 동아시아 석학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의성군 홍보부스를 마련해 포스터 발표, 디오라마 전시, 소개책자 배부 등을 통해작년에 등재한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0호를 국제적으로 알리는 계기를 마련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 기간, 국가중요농어업유산을 보유한 16개 지자체 간농업유산 보존․활용에 관한 업무를 상호 교류하고자 각 지역의 단체장이 참가하여 ‘국가중요농어업유산 상생협력 행정협의회’구성을 결의하고 농업유산 보존․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농업유산 보존․활용에 관한 업무협약을 통해 국가중요농어업유산을 보유한 16개 지자체 간 활발한 교류를 기대한다.”며“이번 국제컨퍼런스 참가를 계기로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0호 ‘의성 전통수리 농업시스템’의 가치를 국제적으로 알리고 더 나아가 세계농업유산으로 등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