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해트리푸드와 80억원 투자양해각서 체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2 [10:51]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은 22일 군청 3층 회의실에서 김학동 예천군수가 윤숙자 해트리푸드 대표와 ‘예천 제2농공단지에 80억 원 규모 해트리푸드 공장증설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트리푸드는 6차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관내 40여 농가와 3,000톤의 단무지용 무 생산 계약 재배로 농가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해트리푸드는 이번 투자협정을 계기로 2022년까지 3년간 예천 제2농공단지 1필지 9,174.6㎡ 부지에 80억 원을 투자해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여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해트리푸드는 올 5월 미국으로 첫 단무지 수출을 진행했으며, 이번 증설로 43명의 양질의 신규일자리도 창출한다는 예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수출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학동 군수는 “증설 투자라는 어려운 결단을 해 주신 해트리푸드 윤숙자 대표 및 임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번 투자가 옳은 선택이고 해트리푸드가 국내·외 시장에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 활동에 필요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예천군은 일자리 창출과 인구유입, 세수증대를 통한 장기적인 지역경제 성장을 위해 6차 산업 선도 기업 및 글로벌 강소기업 투자유치에 다각도의 노력과 열정을 기울이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