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지진 특별법안, 시민 의견수렴 나선다

포항시, 이달 30일까지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 제출 부탁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5/22 [16:58]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가 ‘2017년 11월 15일 포항지진 및 여진의 피해구제 등을 위한 특별법안’제정 법률안에 대해 피해지역 주민들을 포함한 시민들의 온라인·오프라인 의견수렴에 나선다고 밝혔다.

 

▲ 포항지진 특별법안 시민 의견수렴 (포항시청 홈페이지)     © 포항시 제공


22일 포항시에 따르면 지난 5월 10일 바른미래당 하태경 국회의원(부산 해운대구 갑)이 발의한 포항지진 관련 특별법안이 현재 소관상임위인 산자위에 배정된 가운데, 산업통상자원부는 정부입법정책수행의 효율성 제고 등에 관한 규정에 따라 포항시에 의견조회를 공문으로 요청한 상태이다.

 

이에, 포항시는 발의된 지진특별법안에 더 많은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이달 30일까지 온라인(포항시 홈페이지 공지사항 또는 팝업창)과 오프라인(우편 및 시청 방문)을 통해 시민의견서를 제출받기로 했다.

 

특히, 이번 법안은 지난 4월 1일 김정재 의원(경북 포항시 북구)이 발의한 법안 그리고 포항시와 경상북도의 의견들을 종합해서 법안을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포항시 김종식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은 “피해구제와 국가주도 도시재건, 경제활력 복원, 재정지원 특례 등 시민들의 의견이 반영된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위해 의견 제출에 많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