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수원, 체코 글로벌 봉사활동 발대식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2 [18:42]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22일 경주 교원드림센터에서 ‘2019년도 한국수력원자력 체코 글로벌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한수원 체코 글로벌 봉사단 발대식     © 한수원

 

발대식에는 이번 봉사에 참여할 한수원 직원 10명과 해오름 동맹 6개 대학(동국대, 울산대, 위덕대, 포항공대, 한동대, UNIST) 재학생 24명, 원자력 협력회사 직원 5명 등 총 45명을 비롯한 봉사단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해오름 동맹은 경주, 울산, 포항 지역의 원자력 관련 산·학·관 협력기구다.

 

한수원 글로벌봉사단은 다음달 17일부터 30일까지 체코 트레비치, 오크르지슈키, 모라브스키 크룸로프, 이반지체 등에서 복지기관 시설 정비와 환경정화 등의 봉사활동과 과학교육봉사, 문화교류 행사 등도 실시할 예정이다.

 

체코는 이번 봉사활동 지역과 가까운 두코바니에 신규 원전 건설을 계획하고 있다.

 

안형준 한수원 지역상생처장은 “3년째를 맞이하는 이번 봉사활동이 세계적인 에너지종합기업으로서의 기업 이미지를 높이고 한-체코 간 우호관계를 돈독히 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