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한의대, 대한민국 국제요리대회 최우수상 및 참가학생 전원 수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7 [15:05]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는 한방식품조리영양학부 학생들이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개최된 ‘2019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경연대회’에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참가학생 전원이 수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고 27일 밝혔다.

 

▲ 2019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 경연대회 참가학생 단체사진     © 대구한의대

 

2019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경연대회는 (사)한국조리사협회와 (사)조리기능사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교육부와 농림축산식품부 등 정부 부처를 포함한 24개 유관단체의 후원으로 약5,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대구한의대는 이번 국제대회에서 팀장 김유현 학생 외 4명이 참여한 일타이피팀은 3코스 라이브경연에서 ‘경산포도 머스타드 소스로 곁들인 해산물구이, 인삼튀김을 곁들인 한방삼계탕룰라이드, 도라지크림을 곁들인 당근케이크’라는 주제로 최우수상과 금상을 수상했다.

 

또한, 전주성 학생과 여홍기 학생의 미치고 팔짝팀은 세계요리 전시경연에서 ‘유자, 시금치와 컬리플라워퓨레로 맛을 낸 해산물 찜, 장뇌삼 데미그라스소스를 곁들인 닭고기 구이, 라즈베리 소스를 곁들인 피스타치오 무스와 체리’ 등 3코스를 구성해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아 금상을 받았다.

 

이외에도 ▲일석이조팀은 ‘3가지의 소스를 곁들인 씨푸드, 한방약재소스를 곁들인 허브크러스트를 올린 한우안심스테이크, 망고소스를 곁들인 마스카포네 치즈 딸기 밀푀유’란 주제로 3코스를 구성해 은상 ▲이번이 마지막팀은 ‘5월의 부케, 바비큐, 무스’라는 주제로동상을 각각 수상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한 팀을 대상으로 다시 평가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팀을 선발했는데, 일타이피팀은 지역농산물을 활용해 ‘동·서양의 융합과 현대인의 건강증진을 고려한 메디푸드 외식메뉴’를 선보여 한식진흥원 이사장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은 한의한식과 서양의 전통조리방법에 메디푸드를 활용한 건강한 재료의 조화를 활용한 방법과 동양과 서양에 한방을 결합한 차별화된 글로벌 외식메뉴를 구성하도록 지도한 황수정 교수와 오왕규 교수의 노력 덕분이다.

 

한방식품조리영양학부 황수정 학부장은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배경은 그동안 정규교과과정과 비교과 과정을 통해 현장에서 요구되는 실무중심 교육을 효과적으로 운영한 결과로 보고 있다. 특히 대학특성화사업단으로 참여한 식약동원(食藥同ONE)창의인재양성사업단과 IPP사업 참여를 통한 NCS기반 교육과정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