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칠곡호국평화기념관, 다부동 전투 가상현실(VR) 체험존 운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5/29 [12:29]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칠곡호국평화기념관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6월 한 달간 ‘6·25전쟁 다부동전투 가상현실(VR) 체험존’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 칠곡호국평화기념관, 다부동 전투 가상현실(VR) 체험존 운영     © 칠곡군

 

국가보훈처의 협조를 받아 운영되는 이번 체험은 VR콘텐츠를 통해 역사적 사건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국가유공자를 예우하는 보훈정신을 함양하기 위해 기획됐다.

 

체험자가 VR장비를 착용하면 국군의 시선으로 다부동전투에 참전하여 그들의 호국정신과 숭고한 희생정신을 느껴볼 수 있다.

 

차영식 칠곡군시설관리사업소장은 “많은 방문객이 체험을 통해 역사적 사실을 올바르게 인식하고, 대한민국을 지킨 수많은 호국영령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가상현실 체험존은 칠곡호국평화기념관 로비에서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체험 소요시간은 약 10분 가량이다. 체험 가능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 이상, 체험비는 무료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