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상주시, 2019 춘계전국학생승마대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03 [16:27]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상주국제승마장에서 2019 춘계전국학생승마대회 겸 제7회1차 유소년 전국승마대회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 춘계전국학생승마대회 겸 제7회1차 유소년 전국승마대회 개최(2018 학생승마대회 모습)     © 상주시

 

이 대회는 한국학생승마협회(회장 최병욱)가 주관하고 상주시와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마사회, 대한승마협회에서 후원한다.

 

마필 250여두,선수 7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7일, 8일 양일간 마장마술경기가 펼쳐진다.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은 장애물 경기가 치러진다.

 

학생승마협회가 주관하는 올해 첫 대회로 여름이 시작되기 전 학생들이 신나게 말을 달릴 수 있는 장이 마련된다. 또 국산마 및 어린 말(Young Horse) 경기가함께 열려 학생뿐 아니라 일반 승마 동호인들도 참여한다. 이에 따라 유소년 승마 저변 확대는물론 국내 승용마 보급․확산 등을 통한 승마 대중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학생승마대회’라는 대회 명칭에 걸맞은 이벤트도 열린다. 북한의 목함지뢰에 두 다리를 잃은 뒤 장애인조정선수로 제2의 인생을 살아가는 하재헌 전 육군중사를 초청해 “역경을 딛고 영광의 그날까지”란 주제로 특별강연회를연다.

 

또한 재활승마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증가하는 점을 고려해 서라벌대 박금란 교수를 초청, 재활승마를 시연한다. 말산업 관련 학교에 대한 입학 정보를 얻고 상담을 할 수 있는 ‘제3회 말산업교육박람회’도 함께 열린다.

 

한편 상주국제승마장에서는 지난 5월 제8회 정기룡장군배 전국승마대회가 성황리에 열렸고, 6월 춘계전국학생승마대회,7월 농림축산식품부장관배, 10월 한국마사회장배, 11월 상주시장배, 대한승마협회장배 전국승마대회 등 올해도 굵직한 전국승마대회가 10여개 이상 열려 상주가 명실상부한 승마 도시로 입지를 확고하게 구축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황천모상주시장은 “지속적인 전국 대회 유치와 다양한 승마프로그램 운영 및 홍보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 말하고 “유․청소년과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승마도 적극 육성해 ‘승마 도시 상주’ 브랜드를 널리 알리겠다”고 강조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