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B대구은행, ‘제2회 DGB 메세나 힐링 청춘’ 공연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6/05 [16:17]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더운 여름 지역 젊은이들의 사기를 격려하고, 지역 대표기업의 메세나 역할을 강조하기 위한 활동의 일환으로 ‘제2회 DGB 메세나 힐링 청춘’ 공연을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전년도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하는 본 행사는 지역민을 상대로 높은 수준의 공연을 은행에서 진행, 방학을 맞은 대학생들이 시원하고 즐겁게 공연을 즐기고 문화 충전의 시간을 가지길 바라는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다. 특히 여름 방학 기간 대학생들의 문화 충전을 위해 기획된 공연이지만 대고객 서비스 차원에서 누구나 신청할 수 있어 지역민들의 많은 호응을 기다리고 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전년도 공연도 전석 매진되는 등 뜨거운 호응을 얻은바 있으며, 7세 이상 관람가 공연으로 지역 대학생은 물론 직장인, 가족 등 다양한 지역민이 즐겁게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하면서 “7월에 이어 8월에는 가족 뮤지컬 공연을 기획 중에 있다”고 전했다.

  

올해의 힐링 청춘 공연에 올려질 작품은 뮤지컬 ‘얼쑤’로, 이효석의 '메밀꽃 필 무렵', 김유정의 '봄·봄', 오영수의 '고무신'을 원작으로 각 작품별 시대에 맞는 민요와 한국 무용을 활용해 만든 작품이다. 판소리 뮤지컬이지만 랩, 가요, 무용 등 장르를 넘나들며 동서양 예술의 경계를 허무는 자연스러운 조화로 볼거리를 더한다.

 

지난 2017년 12월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전석 매진을 기록해 화재를 모았으며, 지난해 5월 대학로에서 관객 평점 9.7점을 기록하며 큰 호평을 받은 ‘얼쑤’는 작품을 본 관객들의 입소문을 통해 창작뮤지컬 예매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DGB대구은행은 7월 이틀간, 총3회 차 공연을 진행한다. 공연시간은 약 100분이며 오는 10일 오전 11시부터 DGB대구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좌석을 예매할 수 있다. 칠성동 제2본점 강당에서 진행되는 공연 날짜는 2019년 7월12일, 13일 이틀 간, 총 3회다. 7월12일 금요일 저녁 7시, 13일 토요일 오후 2시·오후5시에 걸쳐 총 1천2백명의 관람객을 초청한다.

 

예매 금액은 장당 1천원이며, 예매 금액 전액은 지역아동센터에 기부해 전반의 학습 환경 개선에 사용된다. 예매한 좌석 티켓은 공연 당일 1시간 전부터 현장에서 배부되며, 공연 전 포토전 운영, 경품 추첨 등의 다양한 부대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임성훈 본부장은 “칠성동 제2본점 시대 개막 후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문화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학업과 취업 준비에 지친 대학생들 뿐 만 아니라 문화를 사랑하고 즐기는 지역민 모두가 오셔서 즐거운 공연도 보시고 경품 당첨의 행운도 누리시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DGB대구은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