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농장 특성 살린 간판 만들었어요"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13 [10:52]

【브레이크뉴스 경븍 상주】이성현 기자= 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는 강소농 자율모임체 역량강화를위한 ‘강소농 농장 간판제작 교육’을 실시해 농가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13일 밝혔다.

 

농업기술센터는 강소농 자율모임체로서 단체 활동과 전문교육을 받은 12명의 우수 강소농을 대상으로 5월 29일부터 6월 12일까지 총 3회에걸쳐 농장 간판을 제작하는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나래M&D 대표 안두현 강사의 지도로 강소농 농가가 목재 간판을 직접 재단해 자신의 농장 이름과 디자인을 구상하고, 도색 및 조립 등 전 과정에 참여해 각 농장의 특성을 살릴 수 있도록 했다.

 

또 완성된 간판을 직접 설치함으로써 강소농으로서 자긍심을 갖는 계기가 됐다.

 

윤세진 미래농업과장은 “강소농 간판제작 교육을 통해 농가별농장홍보 및 농장 브랜드화 제고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