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군, 친환경 에너지 도시로 자리매김

25일 현종산 풍력발전소 준공식 개최... 상업운전 시작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06/25 [18:04]

【브레이크뉴스 울진】박영재 기자=울진군(군수 전찬걸)은 25일 울진 현종산 풍력발전소(기성면 삼산리)에서 전찬걸 울진군수와 함스테판윤성 SK D&D(주) 대표이사, 울진군 기관단체장 및 지역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개최했다.

 

울진군에 따르면 현종산 풍력발전소는 산불피해지역인 현종산 일원에 SKD&D(주)가 사업비 약1,729억원을 들여 총53.4MW 규모의 풍력발전기 15기(3.6MW×14기, 3.0MW×1기)를 건설한 사업이다.

 

▲     © 울진군 제공


울진군과 경상북도, SKD&D(주)가 지난 2012년 6월에 풍력발전사업 추진을 위한 MOU를 체결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으며, 2014년 6월 산업통상자원부 전기사업허가 승인 후 2016년 12월에 착공하여 2년4개월간의 공사기간을 걸쳐 금년도 3월말 풍력발전기 건설을 완료하고 전체 상업운전을 시작했다.

 

울진 현종산 풍력발전소가 상업운전을 시작함에 따라 울진군은 기존 원자력 발전과 더불어 국내 최대 전력을 생산하는 친환경에너지 도시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전찬걸 군수는“울진 현종산 풍력발전소 지역개발협력금 40억원 등을 최대한 활용하여 현종산 풍력발전소 주변 지역개발사업 및 주민소득 증대와 복지향상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