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야간 레이저 조명형 도로명판 설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6/27 [11:35]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경산시는 야간 시인성이 뛰어난 레이저 조명형 도로명주소 안내시설물을 3개소에 설치해, 도로명주소 인지도를 높이고 야간 도시환경 개선과 시민들의 힐링 및 보행 편의를 도모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 조명형 도로명판     © 경산시

 

설치 위치는 보행자 유동인구가 많은 대학로 임당역 5번 출구, 경청로 221길 월드메르디앙 APT 입구, 경산로44길 서부2동 행복복지센터 앞 인도 3개소이다.

 

레이저형 도로명판은 야간에 어두운 골목길과 이면도로 바닥 및 벽면에 렌즈를 통해 빛을 투사하여, 야간 시인성과 경관디자인 효과가 뛰어나며, 도시 야간 환경 개선과 도로명 주소의 인지 및 생활화 정착에 큰 효과를 거둘 수 있다.

 

특히, 야간 도로명판의 설치로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친근한 힐링 문구 및 시정홍보문구 전달과 더불어 어두운 밤거리를 환하게 밝혀 보행자 안전과 범죄 예방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토지정보과장(박경일)은 “기 설치한 LED조명 도로명판과 이번에 설치한 레이저 조명형 도로명판 등 특색 있고 다양한 도로명 주소 안내시설물의 설치를 통하여, 시민들에게 한결 더 친숙한 이미지의 도로명주소 홍보와 관심을 유도하고, 도로명주소의 생활화 정착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향후에도 다양한 주소정보 안내시설물의 확대 및 추가 설치로 우리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