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슬레이트지붕 해체 순항중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10 [10:58]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은 금년 슬레이트 처리지원 사업으로 7억6천9백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주택의 슬레이트 처리 지원 및 사회취약계층 슬레이트 지붕개량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 석면슬레이트 제거     © 예천군

 

군은 2011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작년까지 총 1,044가구의 슬레이트를 철거했으며, 금년에도 슬레이트 처리 희망 가구를 신청 받아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석면이 생활환경과 주민건강에 위해한 것으로 알려져 슬레이트 철거가 절실히 요구되고 있으나 대부분 처리 비용에 대한 경제적 부담 때문에 처리에 어려움이 있는 실정이다.

 

이에 군은 슬레이트의 조속한 철거와 주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주택 슬레이트 철거사업을 가구당 최대 336만원, 지붕개량사업은 최대 500만원까지지원해 주고 있다.

 

예천군 관계자는 “슬레이트 건축물이 많은 농촌 지역의 실정을감안해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하여 석면으로부터 안전한 건강하고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