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쿨링 포그 시스템 구축 ‘쿨(cool)해진’ 상주시민운동장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11 [10:26]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상주상무프로축구단이 경기장을 찾는 팬들의 무더위와 미세먼지를 날려줄 쿨링 포그 시스템(Cooling Fog System)을 선보인다.

 

▲ 쿨링 포그 시스템 구축으로 ‘쿨(cool)해진’상주시민운동장     © 상주시

 

11일 상주시에 따르면 상주상무는 상주시의 적극적인 협조로 지난 6월,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프로스포츠협회 주관의 ‘2019년 경기장 관람환경 개선 지원’ 사업에 공모하여 K리그 4개 구단과 함께 사업 대상으로 선정됐다.

 

그 결과 K리그 구단에서 가장 먼저 쿨링 포그 시스템을 구축하여 관중들의 쾌적한 관람 환경을 조성하게 됐다.

 

쿨링 포그 시스템이란, 수분이 액체에서 기체로 변하는 플래쉬 증발 현상을 통해 주변 공기가 냉각되는 원리로 안개가 인체에 직접 접촉하지 않아도 주변 온도를 낮춰 시원하게 해주는 것이다. 미세한 물 입자이기 때문에 피부나 옷에 닿아도 바로 증발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대 효과는 주변 온도가 평균 2~3도 낮아지고 공중에 떠다니는 먼지를 흡착하여 미세먼지 저감과 공기정화까지 톡톡한 효과를 볼 수 있다.

 

쿨링 포그 구축 구역은 EPL존 상단 벽면 100m 구간과 EPL존 주 출입구인 6번 게이트다. 지붕없이 더위를 피하기 힘들었던 EPL존의 문제점에 대해 개선대책을 마련한 것이다.

 

이로써, 봄철이 되면 한껏 기승을 부리는 미세먼지와 요즘과 같이 무더위에 지친 팬들이 잠시나마 불쾌함을 잊고 쾌적하게 경기 관람을 할 수 있게 됐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