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 월포해수욕장, ‘후릿그물 체험’ 대성황

후릿그물 체험행사 주말 중 10회 8월 11일까지 진행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7/14 [17:23]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지난 13일 월포해수욕장에서 전통 후릿그물 어업 방식을 알리고 피서객들에게 또 하나의 즐거움을 제공하고자 ‘후릿그물 체험행사’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 지난 13일 포항 월포해수욕장에서 피서객들이 전통 고기잡이 방식인 후릿그물 체험행사를 갖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날 진행된 체험행사에는 정연대 북구청장을 비롯해 시·도의원 등 지역 인사, 자생단체, 피서객 200여 명이 직접 참여해 길이 1km의 후릿그물을 잡아당기며 고기잡이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후릿그물 어업은 해안 가까이 얕은 곳에 있는 물고기를 잡는 어법이며, 바다나 강에서 물고기를 잡을 때 쓰는 큰 그물인 후리(후릿그물)를 바다에 던져놓고 육지에서 천천히 양쪽 끌줄을 당겨 고기를 잡는 전통 방식이다.

 

또한 체험행사 후에는 피서객들이 직접 잡은 물고기를 즉석에서 회, 매운탕으로 시식을 할 수 있어 참가자들에게 만족감을 높였다.

 

정연대 포항시 북구청장은 “올해 5년째를 맞이하고 있는 월포 후릿그물 체험행사가 방문 피서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해수욕장별 다양한 특화행사로 포항만의 특색있는 참여형 축제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후릿그물 체험행사는 7월 13일부터 8월 11일까지 주말 중 10회에 걸쳐 진행되며, 풍랑의 영향에 따라 행사가 유동적이므로 체험 행사 전에 월포해수욕장 번영회에 문의하면 된다.

 

그 외 해수욕장 체험행사로 구룡포 오징어잡기 체험 및 해변축제는 7월 26일부터 28일까지, 화진 조개잡이 체험 및 해변가요제는 8월 3일에 열릴 예정이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