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막 찍어도 화보가 된다... 경북 인생샷 스팟 추천

경주 솔거미술관 ‘움직이는 그림’, 영덕 봄 카페 ‘파도를 품은 잔’등 8곳 선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17 [17:15]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인스타그램에 인생 사진을 업데이트 하고 싶다면?... 여행에서 남는 건 사진이라는 말처럼 사진 찍기 좋은 신상 여행지를 가보고 인증 샷을찍어보는 건 어떨까?

 

경상북도는 숨겨진 관광명소 경북 베스트 포토존을 선정해 추천한다고17일 밝혔다. 이번 추천 장소는 경북 23개 시군에서 각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사진찍기 좋은 곳을 추천받아 경북도에서 실사 후 선별했다.

 

여행의 즐거웠던 순간을 포착하고 싶은 사람, 사진 한 컷에 감성을담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공유하고 싶은 사람은 꼭 한번 방문하면 좋을 듯하다.

 

① 매일 다른 풍경, 매일 다른 작품, 경주 솔거 미술관 ‘움직이는 그림’

 

경주 솔거 미술관의 ‘움직이는 그림‘은 전시실의 벽면을 틔우고 프레임안에 연못 ‘아평지’를 담아 미술작품처럼 관람할 수 있도록 만든 통유리창이다.

 

▲ 경주 솔거미술관     © 경북도

 

매일 시시각각 달라지는 나만의 풍경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기 위해 주말이면 긴 줄을 서는 진풍경이 펼쳐질 정도로 필수 사진 촬영장소로각광받고 있다.

 

② 시리도록 푸른 절정의 동해 바다를 눈앞에, 영덕 봄 카페 ‘파도를 품은 잔’

영덕에도 아주‘핫’한 포토존이 있다. 눈이 시리도록 푸른 동해 바다를배경으로 대형 커피잔 조형물을 활용해 착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봄’ 카페에서는 파도를 품은 잔이라는 테마로 바다를 마시는 인생샷을 건질 수 있다.

 

③ 갈증해소 에코랄라 워터, 문경 에코랄라 ‘신기한 수도꼭지’  

 

문경 에코랄라에는 물이 콸콸 흘러내리는 대형 수도꼭지 조형물이 있다.

 

▲ 문경 에코랄라     ©

 

보기만 해도 무더위의 갈증을 날릴 수 있는 시원하고 유쾌한 개성만점의사진을 연출할 수 있다.

 

문경 에코랄라는 3대 문화권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총사업비 873억원(국비 611, 지방비 262)을 들여 지난해 10월 조성됐다.

 

기존 문경석탄박물관과 가은오픈세트장, 에코타운, 자이언트 포레스트 등을 통합해 문경의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한 석탄자원과 영상문화자원을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가족형 테마파크로 전시내용과 체험시설이 알차고 풍부해 문경 방문 시 꼭 들러야 할 필수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다.

 

④ 영화 리틀포레스트 패러디, 군위‘화본역’

 

네티즌이 뽑은 가장 아름다운 간이역 중 하나로 손꼽히는 ‘화본역’은배우 김태리, 류준열 주연으로 인기리 상영됐던 리틀포레스트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 군위 화본역     ©

 

화본역 철길을 따라 걸으며, 너는 류준열? 나는 김태리? 라는 테마로 영화속 장면을 재연하며 사진에 담을 수 있다.

 

⑤ 데칼코마니 작품, 물가에 비친 또 하나의 세상, 경산‘반곡지’

 

경산 반곡지는 최고 수령 300년으로 추정하는 왕버들 고목이 저수지 둑150미터 구간에 심겨져 있는데 이 아름다운 버들 군락이 물가에 비쳐 마치 물속에 또 다른 버들이 있는 것처럼 환상적인 풍광을 자랑한다.

 

똥손도 금손으로 만드는 마법! 누구나 셔터만 누르면 데칼코마니 사진작품이 된다.

 

▲ 경산 반곡지     ©

 

반곡지는 1903년 만든 농업용 저수지인데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사진 찍기 좋은 녹색 명소'로도 선정되었으며, 평소에도 왕버들 고목들이 물가에 비쳐 그림 같은 풍경을 만들고 있는데, 특히 4월은 복사꽃까지 만개해 사방이 포토 존이다.

 

한동안은 사진 좋아하는 이들만 몰래 찾아들며 ‘제2의 주산지'라 불리기도했으며 드라마 아랑사또전, 대왕의 꿈 , 영화 허삼관 등을 촬영하며 유명해졌다.

 

⑥ 은빛 바다 물결, 포항 ‘연오랑 세오녀 테마공원’

 

영일만의 정중앙에 위치한 연오랑 세오녀 테마파크는 철의 도시 포항을상징 하듯 은빛 바다 물결이 반짝이는 탁 트인 영일만 바다, 멀리 포스코의 위용, 대형선박들, 포항 시가지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바다 조망이 일품이다. 대형 정자의 전망 쉼터는 주말이면 사진 찍는 관광객들로 발 디딜 틈이 없다.

 

▲ 포항 연오랑세오녀테마파크     ©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은 3대문화권 관광기반 조성사업의 하나로 삼국유사의 연오랑 세오녀 설화를 주제로 신라마을, 일월대, 연오랑뜰, 일본뜰,쌍거북바위 등의 볼거리를 조성했으며, 지난 4월에는 연오랑세오녀 이야기를 이해하고 체험할 수 있는 전시․체험 공간인 전시관을 개관해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테마파크에서 해안으로 이어지는 둘레길이 인기다. 연오랑세오녀 테마파크를 중심으로 포항시내 방향으로는 남구 청림동 청림운동장까지 약 6㎞구간의 해안 둘레길이 있고, 반대로 해맞이 명소인 호미곶 방향으로는 호미곶 해안가까지 약 18㎞의 둘레길이 연결돼 있다.

 

⑦ 지붕없는 미술관, 영천 ‘별별미술마을’

 

영천 별별미술마을은 얼굴에 철판만 깐다면, 아기자기한 벽화를 배경으로 착시 효과를 내는 위트있는 사진을 연출할 수 있다.

 

▲ 영천 별별미술관     ©

 

별별미술마을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2011 마을 미술 행복 프로젝트'에선정돼 설치․회화․조각 등 모두 40여점의 예술작품을 전시해 놓은 마을이다. 경북 영천시 화산면 가상리와 화산 1․2리, 화남면 귀호리 등 4개마을이 이곳에 해당하는데 주말과 휴일이면 나들이객들의 발길로 넘쳐나고 있다.

 

⑧ 컬러풀한 모던 감성, 배경이 다한다... 문경 ‘오미자 테마 터널’

 

문경 오미자 터널에는 트릭아트 등 다양한 벽화, 컬러풀한 조명과 어우러진 감성 충만한 조형물이 다채롭게 꾸며져 있어, 막 찍어도 화려하고느낌있는 화보사진이 된다.

 

문경 오미자 테마 터널은 진남교반 폐철도 문경선의 석현터널이 오미자를테마로 한 문화와 체험공간으로 변모한 카멜레존(카멜레온과 공간(zone)의 합성어로 공간의 재탄생)으로 문경의 새로운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 문경 오미자터널     ©


 

이 밖에 경주 주상절리, 김천 부항댐 출렁다리, 안동 월령교, 군위 한밤마을, 청송 주산지, 청도 와인터널, 청도읍성, 성주 성밖 숲도 사진 찍기좋은 명소로 사랑받고 있다.

 

김부섭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경북에도 젊은 층이 매력을 느끼고인스타그램 성지가 될 수 있는 잠재력 있는 ‘핫’한 관광지가 많다”며

 

“이번에 추천하는 경북 사진찍기 좋은 명소를 많이 찾아 인생사진을 남기시고 경북 관광의 매력도 듬뿍 담아 가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경북여행 인생샷 스팟은 경상북도 공식 유튜브 채널인 경상북도TV 쫌(https://www.youtube.com/c/경상북도TV)에서 동영상으로도 홍보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