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야시장 운영자 친절·마인드 교육 실시

영일만친구야시장 고객 맞이 준비 박차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7/18 [18:14]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가 오는 26일 개장을 앞둔 영일만친구야시장에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가운데 18일 포항청춘센터에서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야시장 판매대 운영자를 대상으로 친절·위생 교육 등 운영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포항중앙상가 영일만친구야시장 운영자 친절·마인드 교육 및 간담회를 갖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날 간담회에서는 전문강사를 초청해 야시장 판매자가 갖추어야할 식품안전관리, 친절서비스 마인드 함양을 위한 특별 교육을 실시했으며, 소상공인들의 카드결제 수수료부담을 낮추기 위해 실시 중인 소상공인 간편결제(제로페이) 서비스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김종식 일자리경제국장은 “지진피해 등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이번 영일만친구야시장 개장은 지역경제를 다시 되살리는 마중물이 되도록 야시장 개장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