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곽용환 고령군수,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설치’건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23 [17:21]

【브레이크뉴스 경북 고령】이성현 기자=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23일 국토해양부 철도건설과를 방문해 사통팔달의 연계성과 뛰어난 접근성, 편리한 이용성을 자랑하는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설치를 적극 건의하고 3만 5천 군민의 염원을 담은 건의문과 서명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 곽용환군수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설치 건의 국토부 방문     © 고령군

 

곽용환 고령군수와 김인탁 고령역유치위원장은 이날 국토해양부 철도건설과 임종일 과장과 면담을 가지고 김천∼거제간 총연장 172.38㎞(6개 역사 계획) 중 경상북도 구간에는 철도역 신규 설치계획이 없음을 강조하고 “국가균형발전”을 위해서 고령역 설치가 필요함을 역설했다.

 

김인탁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유치위원장은 “고령역은 관광산업 연계망과 사통발달의 전방위적 물류교통망 구축의 가장 효율적인 대안”이라면서, “남부내륙 지역에 고루 혜택이 미칠 수 있는 적정 역간 거리에 위치한 고령역을 설치해 줄 것”을 건의했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고령역은 고속철도 제 기능 발휘를 위한 합리적인 역간거리인 57km에 부합하는 경쟁력을 갖고 있고, 2개의 고속도로 IC, 영․호남을 연결하는 광주대구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 국도 26호․33호이 교차하는 뛰어난 접근성과 함께 대구산업선과 연결하여 달빛내륙철도와의 환승역 역할로 가장 합리적인 역이다.”며 효율성, 접근성, 연계성이 뛰어난 고령역이 가장 최적지임을 설명하고 정부의 결단을 촉구했다.

 

한편, 45명의 민간위원들로 구성된 고령역유치위원회는 지난 4월 17일에 출범하고, 대규모 군민 결의대회(5월 14일)를 개최하였으며, 전 군민이 동참한 가운데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를 추진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