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 10월 18일부터 2일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7/24 [10:51]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은 지난 23일 오후 5시 한맥C.C에서 ‘2019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 조직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 국제스마트폰영화제발대식     © 예천군

 

오는 10월 18일부터 2일간 경북도청신도시에서 개최되는 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는 국내·외 누구에게나 참여기회가 제공되는 스마트폰 영화축제이다. 이날 조직위원회의 구성으로 본격적인 스마트폰영화제 성공을 향한 행보가 시작됐다.

 

지난 15일부터 작품응모가 시작되어 9월 6일까지 접수를 받으며 10분 이내의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작품이면 누구에게나 응모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출품작 중 43편을 엄선하여 온라인 투표를 거쳐 순위를 결정하며 수상의 영광은 오는 10월 19일 시상식에서 밝혀진다.

 

행사를 준비한 정재송(코스닥협회 회장) 조직위원장은 조직위관계자와 영화계관계자 그리고 내빈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학동 예천군수를 명예조직위원장으로 추대했다.

 

정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스마트폰을 활용한 영화제작은 영화산업의 새로운 시대적 패러다임이며, IT문화콘텐츠를 통한 새로운 영화세상을 바로 이곳 ‘예천’에서 함께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신창걸 집행위원장은 “예천에서 개최되는 국제스마트폰영화제는 영화인을 꿈꾸는 많은 학생들과 일반인에게 폭넓은 기회가 될 것”이고, “예천이 영화창작의 메카가 될 수 있는 준비된 행사” 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서 명예조직위원장으로 추대된 김학동 예천군수는 “스마트폰 영화의 특성은 제작이 용이하고 온라인 전파속도가 빨라 수상작들의 SNS 공유와 유튜브 등을 통한 바이럴 마케팅 홍보는 개최지인 예천을 국제적 영화도시로 성장시킬 수 있는 새로운 도전이며, 특히, 도청 신도시에서 개최되는 스마트한 신문화축제로써 이번 영화제가 예천의 새로운 문화비전으로 발전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영화제 설명을 겸한 오리엔테이션은 7월 27일 오전 10시 30분 군청 대강당에서 영화감독, 일반인 신청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될 예정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