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권영진 대구시장,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제13대 회장에 선출

"지방의 힘이 나라 힘이 되는 분권과 균형 발전의 새로운 대한민국 만드는데 성심 다할 것"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7/25 [11:07]

【브레이크뉴스 대구 】박성원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이 24일 오후2시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에서 열린 제42차 시도지사협의회 총회에서 참석한 여야 시도지사 전원 만장일치로 제13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 권영진 대구시장이 제13대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 대구시 제공

시도지사협의회는 시·도 상호간의 교류와 협력을 증진하고, 지방자치단체의 공동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1999년 창립됐다.그간에 대구광역시장이 시도지사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권영진 시장은 소수인 야당단체장이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여야를 아우르는 강한 친화력과 리더십으로 회장에 선출되었다. 임기는 2019년 7월 24일부터 1년간이며 협의회 수장으로서 시도지사간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협의회 운영을 총괄한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각 중앙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간 소통과협치를 총괄 조정하는 기능을 수행한다.세계 주요 국가에는 사무소를 운영하며 국제화를 지원하는 등 세계화와 지방화를 견인하는 중추적역할을 하고 있다.

 

협의회는 대내적으로는 국가사무의 지방이양, 지방자치와 관련된 법률개정을 위해 지방정부의 목소리를 담아내는 역할을 하고 있다. 또 최근에 이슈가 되고 있는 자치경찰제와 재정분권 강화와 관련한 지방정부의 목소리를 중앙정부에 요구하는 등 지방자치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대외적으로는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위해 올해상반기에는 한·중지사성장회의를 시도지사협의회가 주관해 개최 했으며, 지난해에는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와 한·러지방협력포럼,미·중·일·러·프 등 주요 외국인사 70여명이 참석하는주한외국공관 초청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부족한 사람이 중책을 맡게 되어 책임이 무겁다.”며 “지방의 힘이 나라의 힘이 되는 분권과 균형 발전의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성심을 다하고,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 회장 역할을 잘 수행해서대구의 위상과 자부심을 드높이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구경북에선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6대와 11대 회장을 역임했고,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제12대 부회장을 역임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