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19 고모령 가요제’ 내달2일 대구스타디움 서편광장에서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07/31 [10:57]

【브레이크뉴스 대구 】박성원 기자= 수성구청은 '2019 고모령 가요제'가 수성구청과 수성문화원 주최로 오는 8월 2일 저녁 7시 30분 대구스타디움 서편광장에서 개최된다고 30일 밝혔다.

 

▲ 고모령가요제 포스터     © 수성구청 제공

 

수성구의 고모령을 배경으로 만들어진 가수 현인의 '비내리는 고모령'은 대한민국의 수많은 사람에게 심금을 울렸던 국민가요이다.

 

이를 모티브로 해 수성구는 고모령을 전국에 알리고 문화콘텐츠로 발전시키기 위해 전국규모의 가요제를 2015년부터 5회째 개최하고 있다.

  

지난 6월 10일부터 7월 3일까지 가요제 예심 신청을 받은 결과 총 673명이 신청했다. 대구는 물론 전국에서 실력 있고 끼 있는 아마추어 가수가 신청해 전국규모의 수준 높은 가요제가 될 전망이다.

 

예심은 지난 6일 수성아트피아에서 개최했고 1차, 2차의 엄정한 예심을 거쳐 12명의 본선 무대 진출자를 확정했다.

  

한편, 이번 가요제는 총상금 1천 2백만원과 대상 수상자에게 대한가수협회 가수인증서가 수여되며, 국내 인기가수 김용임, 지원이, 배금성, 규리 등을 초청해 대회를 한층 더 고조시킨다.

  

행사에 앞서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해가 거듭될수록 대구 고모령 가요제에 실력 있는 아마추어 가수가 많이 참여하고 있으며 수준 높은 전국규모의 가요제로 발전하는 것 같아 이번 대회가 상당히 기대된다”고 밝혔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