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추석 선물을 선점해라.” 발로 뛰는 예천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12 [09:37]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일본의 수출규제와 글로벌 경기 악화, 내수경기 침체에 따른 소비부진 등으로 추석 농산물 판매량이 예년보다 감소 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예천군이 추석 농산물 판로 확대를 위한 발 빠른 대처를 하고 있어 주목되고 있다.

 

12일 예천군에 따르면 군은 추석 농산물 판매 선점을 위해 추석 선물용으로 적합한 우수 농·특산물 60종을 선별해 홍보 카탈로그를 제작, 8월 초 유관기관 및 출향인, 예천장터 구매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우편 발송하여 농산물을 홍보했다.

 

또한, 구매처를 일일이 방문해 맞춤형 세일즈 행정도 실시하고 있다. 지역 출신 출향기업인 및 관내 유관기관 등 대량 구매고객을 직접 방문해 선물용 농산물을 홍보하고, 추석선물 사전예약을 받는 등 실질적인 판매 실적을 올리고 있다.

 

군의 발 빠른 대처에 지역 농가들은 “경기 악화로 농산물 판매가 감소되어 판매처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지만 행정이 직접 나서서 판매를 책임져 주고 있어 농산물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게 되었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예천군 유통마케팅 팀장은 “기업 및 단체 대상의 대규모 추석선물은 8월 중에 결정되는 만큼 사전 선점이 중요하고 발 빠르게 움직여 야 한다.”고 하며, “좋은 품질의 우수한 농산물을 엄선하여 저렴한 가격으로 준비했으니, 추석선물은 ‘예천장터’ 온라인쇼핑몰 및 오프라인 판매장을 통해 구매해 지역 농민들에게 도움을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