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남대 등 4개大연합, 야구장 찾아 ‘청년고용정책’ 홍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12 [17:27]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영남대학교(총장 서길수)가 지역 청년들을 대상으로 ‘청년고용정책’ 홍보에 발 벗고 나섰다.

 

▲ 영남대 등 지역 4개 대학일자리센터가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청년고용정책’ 홍보 활동을 펼쳤다     © 영남대

 

영남대 대학일자리센터는 지역의 대표적인 스포츠문화 공간인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를 찾아 대면 정책홍보에 나섰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홍보활동에는 영남대를 포함해 대학일자리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경일대, 대구가톨릭대, 대구대 등 경산 소재 4개 대학이 함께 참여했다.

 

지난 8일 오후 4시 이들 4개 대학은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를 찾아 현장 홍보부스를 설치하고 가두 홍보 활동에 나섰다. 지역 청년들을 대상으로 청년고용정책 홍보물을 배부하고 현장에서 진로 및 취업 상담 등을 진행해 지역 청년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밖에도 야구장 전광판과 입간판 등을 통해서도 정책 홍보를 진행했다.

 

영남대 대학일자리센터 이승우 센터장은 “취업의 직접 당사자인 청년들이 다양한 청년고용정책에 대해 관심을 갖고 활용한다면 취업을 위한 성공열쇠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면서 “정부나 지자체가 추진하는 다양한 청년고용정책과 각 대학이 운영하는 알찬 취업 프로그램을 지역의 청년들이 많이 공유할 수 있도록 대학일자리센터가 앞장 서 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