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상주 함창명주페스티벌 마스코트 ‘누에 고치’선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2 [10:44]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상주시는 지난 21일 ‘함참명주페스티벌’마스코트 공모작품 심사위원회를 열고 당선작으로 ‘누에/고치’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 함창명주페스티벌 마스코트 선정     © 상주시

 

대학교수, 상주예총, 미술협회, 슬로시티협의회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개최 결과 명주를 만드는 누에벌레를 모티브로 한 ‘누에/고치’ 작품이 당선작으로 선정됐다. 오디 밭 누에를 표현한 ‘누도리/누수니’와 친숙하고 귀여운 이미지의 ‘명실/명식’ 작품이 각각 가작으로 선정됐다.

 

당선작은 100만원, 가작은 각 5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상주시는 선정 작품들을 용도에 맞게 수정․변형해 함창명주페스티벌 탈인형과 포스터, 기념품 제작 등 축제 홍보에 사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6월 10일부터 7월 29일까지 50일간 전 국민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총 11개 작품이 접수됐다.

 

심사위원장인 조용문 상주시청 행정복지국장은 “함창명주페스티벌과 국제슬로시티 인증 도시인 상주의 이미지를 가장 잘 표현한 작품을 선정했으며, 마스코트가 삼백의 도시 상주를 알리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