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발전전략위원회 간담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2 [16:02]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전략위원회 위원장과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산발전전략위원회’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경산발전전략위원회 간담회     © 경산시

 

공동위원장인 최영조 경산시장, 이재훈 경북테크노파크 원장을 비롯한 10명의 전략별 분과위원장들이 한자리에 모여 총괄개요 설명, 전략별 추진상황 보고에 이어 세부과제 및 위원회 활성화 방안 등 자율토론으로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민선7기 1주년을 맞이하여, ‘경산발전 10대전략’의 전반적인 추진사항 및 성과를 공유하고, 지역 산·학·연·관 상호협력의 필요성 공감 및 심도 있는 의견교환으로 향후 전략과제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

 

경산시는 300만평의 산업단지, 10개 대학 170여 개의 부설연구소, 11만 창의인력, 10여 개의 국책 R&D연구기관 등 지역의 자원 및 인프라를 바탕으로, 급변하는 산업 패러다임에 선제대응하기 위해 ‘경산발전 10대전략’을 수립하고, 성장지속형 첨단산업 육성과 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산발전 10대전략’은 미래 신성장 산업 육성을 위한 희망산업5대전략(4차 산업혁명 선도도시, 청색기술 중심도시, 美-뷰티도시, 휴먼의료도시, 청년희망도시)과 시민들이 행복하고 건강한 도시 조성을 위한 희망정책 5대전략(착한나눔도시, 행복건강도시, 창의문화도시, 중소기업경제특별시, 스마트농업도시)의 투 트랙으로 구성돼 있다.

 

그동안 대구경북연구원, 경북테크노파크 등 연구기관과의 전략회의, 워크숍 및 추진상황보고회 개최, 추진협의체 구성·운영 등으로 세부과제를 발굴, 보완·정비하는 등 산·학·연·관 상호협력 강화를 위해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러한 과정을 바탕으로 지난해 11월 지역 내 연구기관·센터장, 대학교수, 기업체 및 단체대표, 각 분야 전문가 등 200여명으로 구성된 정책협력 네트워크인 ‘경산발전전략위원회’를 출범했으며, 세부과제 자문 및 제안, 컨설팅 등 핵심선도사업의 국책사업화를 위해 본격 추진하고 있다.

 

지난 1년간 ‘희망산업 5대 전략’은 △도심형 자율주행트램 부품/모듈 기반조성사업 2020년 국가지원사업 선정, △패션테크(생활소비재) 융복합산업 기반구축2019년 국가지원사업 선정 △환경부, 경상북도와 함께‘2018 국제 청색경제포럼’ 개최(2018. 10) △베트남 호찌민, 다낭에 이은 중국 인촨시 화장품전시체험관 개소(2019. 5)△글로벌코스메틱비즈니스센터 준공(2018. 10) 등 4차 산업혁명과 청색기술 중심의 신성장 동력 창출 및 화장품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주력했다.

 

그 외에도 △6차산업 창업문화센터 개소(2019. 5) △착한가게 478개소, 착한일터 71개소 확대 △생활SOC사업으로 동남권역 노인복지회관 조성 △팔공산 에코파크 오토캠핑장, 갓바위 소원길 조성 본격 추진 등 일상에서 문화누림으로 시민생활 품격의 업그레이드를 위한 ‘희망정책 5대 전략’도 더욱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서 최영조 시장은 “우리 시는 지금까지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으로 인구, 재정을 비롯한 전 분야에 걸쳐 고르게 발전해 왔다.”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경산발전 10대전략’이 미래 희망경산의 지속가능한 성장의 한 축으로 뿌리내릴 수 있도록 위원장님 여러분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