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흥해지역 벼 병해충 긴급 방제 실시

농업용 드론 3대 투입해 신속하고 정밀한 방제 기술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8/25 [17:05]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3일 북구 흥해읍 일원 3ha 면적에 벼를 가해하는 돌발해충인 줄점팔랑나비에 대한 긴급 방제작업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 포항시가 농업용 드론 3대 투입해 돌발 해충인 줄점팔랑나비에 대한 긴급 방제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날 방제에는 포항시의 지원을 받은 농업용 드론 3대를 투입, 신속하고 정밀한 방제 기술을 선보였다.

 

줄점팔랑나비는 지난 2000년대 초반부터 피해가 발생하기 시작해 최근에는 고온 지속 등으로 산발적으로 발생밀도가 증가하고 있는 돌발해충이며, 2015년 포항시 친환경 벼 재배단지에 발생해 긴급방제를 실시한 바 있다.

 

주로 이모작 논이나 이앙이 늦은 포장에서 유충이 발생해 벼 잎을 3~5개 묶어 피해를 일으키고 있어 1회 성충이 6월 하순에 발생, 본논으로 이동하여 산란하고 2회 성충은 7월 하순, 3회 성충은 8월 하순에 발생한다.

 

포항시 장영락 기술보급과장은 “신속하고 정밀한 방제를 위해 농업용 드론을 투입했으며, 해충의 약제 저항성을 고려, 줄점팔랑나비 전용약제를 선정해 방제의 효과를 높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순회예찰을 통해 돌발 병해충 발생 시 신속한 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벼 병해충에 필요한 적용약제나 방제방법은 포항시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작물환경팀으로 문의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