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1회 빅피플페스티벌, 영남제일관 일원에서 열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6 [16:3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사회복지법인 마음이 아름다운 재단에서 주관하고 수성구청과 대구광역시가 후원한 ‘제1회 빅피플페스티벌’이 지난 24일부터 25일까지 양일간 영남제일관 일원에서 개최됐다.

 

▲ 영남제일관 일원에서 열린 제1회 빅피플페스티벌     © 수성구청

 

26일 대구 수성구청에 따르면 이날 행사는 사람과 사람이 함께하는 힐링 프로젝트로 지역의 전통인 효(孝)를 기반으로 망우공원의 상징인 충(忠), 과거와 현대를 대표하는 문화를 더해 공연, 전시, 체험, 경연 등 다양한 행사로 진행됐다.

 

행사 첫날 메인 행사인 ‘K-POP 그리고 국악’은 10인조로 이뤄진 고구려 당취북소리의 힘찬 타악기 연주로 개막을 알리고, 영남국악관현악단을 비롯해 댄스&보컬팀 토즈, 크로스오버 가수 권미희, 가야금산조 및 병창 이수자인 민정민 등의 수준 높은 공연이 펼쳐졌다.

 

특히, 영남제일관을 배경으로 화려한 미디어 파사드가 연출돼 전통적인 장소와 현대적인 기술이 접목되면서 묘한 아름다움으로 관람객을 사로잡았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여름의 끝자락, 가을의 문턱에 영남제일관에서 이렇게 뜻깊은 행사가 개최돼 기쁘게 생각하며 내년에는 축제가 더 풍성해질 수 있도록 우리 구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