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9월부터 비사업용 승용자동차 8자리 등록번호 체계 도입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7 [15:06]

【브레이크뉴스 경북 구미】이성현 기자= 구미시는 오는 9월부터 비사업용 승용차, 대여사업용 승용차(렌터카)에 대한 등록번호 체계가 현행 7자리에서 8자리로 변경되는 것에 대비해 홍보를 통해 혼란 예방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 신규 자동차번호판 현황     © 구미시

 

우리나라 자동차 등록대수가 지난해 말 2천300만대를 넘어 섬에 따라 현행 7자리 번호체계(비사업용 승용차)로는 등록번호 용량이 포화상태가 되어 번호체계를 8자리로 개편하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총 2억 1천만개의 등록번호가 추가로 확보되어 향후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이에 따라 비사업용 승용차, 대여사업용 승용차(렌터카)의 신규 등록 시 자동차번호판의 번호가 8자리로 부여된다.

 

기존 승용 긴 번호판을 사용하는 경우에도 중고차로서, 양수인이 차량 이전등록을 신청한 날부터 60일 이내에 등록번호 변경을 희망하는 경우, 번호판 훼손 등으로 재발급 하는 경우 1회에 한하여 변경 가능하며, 기타, 범죄자로부터 차량 소유자 보호 필요 및 수사목적 등으로 법령상 등록번호의 변경이 허용되는 경우에도 8자리 번호로 변경이 가능하다.

 

구미시에서는 번호체계의 변경에 대비하여 번호판 차량번호인식카메라의 업데이트를 위해 시설물 전수조사 및 홍보, 추진실적 점검 등을 통해 업데이트가 완료될 수 있도록 적극 독려하고 있다.

 

구미시 차량등록사업소(소장 조장근)에서는 “번호판 인식시스템 업데이트가 조속히 완료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며, 업데이트 부진에 따른 혼란과 불편을 최소화 하도록 인력배치 및 개폐기 수동조작 등 사전 준비를 통해 차량출입 및 주차요금 정산 등에 따른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해당 시설물별로 자체 관리방안을 마련하여 주민불편 최소화방안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