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도군, 100대 사업 실시계획 수립 보고회 개최

100인 토론회 후속조치 "변해야 산다"

나영조 기자 | 입력 : 2019/08/28 [17:17]

▲   청도군 제공


【브레이크뉴스 청도】나영조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28일 변화와 혁신을 위한 100인 토론회 개최에 따라 발굴된 ‘100대 사업 실시계획 수립 보고회’를 청도군의회 의원 및 국과소장, 읍면장, 정책자문위원 등 1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민선7기 1주년을 맞이해 지방소멸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자 지난달 16일개최한 대군민 소통이 장인 ‘100인 토론회’의 후속조치로 토론회에서 발굴된 10대 의제 102대 사업의 실시계획을 수립해 부서별보고회를 가졌다.

 

청도군은 100인 토론회 개최를 계기로 부서별 변해야 할 10가지 실천 과제를 수립·시행하고 이른 시기에 부서별 실시계획 수립 보고회를 개최하는 등 변화와 혁신을 위해 ”변해야 산다“를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비예산 사업(어르신 스마트폰 교육 서비스 등 3건)은 즉시 실행함으로써 정책의 효과성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아울러 청도군은 100대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하여 청도군 정책 자문위원회 100대 사업 분과위원회(분과위원장 서인원)를 추가 구성하고, 10명의 대학교수 및 박사를 자문위원으로 위촉해 국도비 확보방안, 사업 추진의 구체적인 방향을 자문하는 등 후속 조치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100인 토론회에서 발굴된 10대 의제 100대사업은 우리가 변화하고자 각계각층의 전문가 및 군민들과 장시간 난상토론 끝에 발굴한 청도 미래의 열망이자 나아가야할 노력의 산물 이다”면서 “이번 부서별 실시계획 수립을 계기로 사업 추진에 한 치의 소홀함이 없이 반드시 완료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취재본부장 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