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차량번호 인식카메라 업데이트 당부

9월 1일부터 차량번호판 8자리로 변경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9 [10:45]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9월 1일부터 비사업용 승용차(대여사업용 포함)에 대한 등록번호 체계가 현행 7자리에서 8자리로 변경됨에 따라 29일 차량번호 인식카메라 업데이트를 당부했다.

 

▲ 신규 자동차번호판 현황     © 예천군

 

국내 자동차 등록대수가 지난해 말 2천300만대를 초과함 따라 현행 7자리 번호체계로는 등록번호 용량이포화상태가 되어 번호체계를 8자리로 개편하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총 2억 1천만 개의 등록번호가 추가확보되어 향후 반영구적으로사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차량번호판이 8자리로 변경됨에 따라 차량번호판 인식 시설물에 대해서는 8자리 번호판을 인식할 수 있도록 차량번호인식카메라를 업데이트하여 주민불편을 최소화해야 한다.

 

군에 따르면 예천군청, 예천교육청, 경북개발공사, 공용주차장, 공군16비행장, 상가, 아파트 등 차량번호인식카메라를 운영 중인 시설은 관내에 21개소로 8월 말 기준으로 업데이트완료율은 66.7%에 이른다.

 

이 중 예천군청, 예천교육청, 경북개발공사, 공용주차장, 방범용 CCTV 등 공공부문 시설물 9개소에 대해선업데이트를 100% 완료되었으나, 공동주택 및 쇼핑몰(1개소) 등 민간부문 12개에 대해서는41.7%에 머물러있다.

 

이에 군은 카메라 업데이트 미완료 시설물을 대상으로 주민 불편을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적극 조치할 계획으로 쇼핑몰 및 아파트 등 관리 주체별로 인력배치 및 개폐기 수동조작, 주차요금 사전정산 안내문 게시 등의방안을 사전 강구하도록 적극 권장하고 특히, 쇼핑몰 등과 같은 다중이용시설은 현장관리를 강화한다.

 

또한, 8월 이후에도 업데이트 추진상황을 매주점검하고, 업데이트가 부진한 아파트 및 쇼핑몰 등을 중심으로 업데이트가 조속히 완료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독려할 계획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업데이트 부진에 따른 불편이 입주민과 고객들에게 돌아가지 않도록 관리사무소 및 쇼핑몰 운영업체 등의 자발적인 참여가 절실하다.”고 하고, “업데이트가 완료되기 전까지는 인력배치 및 개폐기 수동조작 등 사전 준비를 통해 주민불편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