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동시새마을부녀회, 한가위 맞이‘사랑의 쌀 모으기’운동 전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8/29 [16:23]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새마을부녀회(회장 최연희)는 29일 낙동강변 주차장(안동문화예술의전당 건너편)에서 ‘사랑의 쌀 모으기 운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 2019 한가위 맞이 ‘사랑의 쌀 모으기’운동     © 안동시

 

이번 행사를 위해 24개 읍·면·동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지난 8월 19일부터 28일까지 자체적으로 쌀 수집 활동을 했으며, 29일 낙동강변 주차장에서 집결 행사를 가졌다.

 

이렇게 모은 사랑의 쌀은 행사 당일 부녀회원들이 각 읍면동의 저소득 독거 어르신과 어려운 이웃, 복지시설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지난해 쌀 수집량은 10,740kg으로 755세대에 전달됐다.

 

우리 민족의 최대 명절인 한가위를 맞이해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의 미덕을 실천해, 건전하고 인정이 넘치는 한가위 분위기를만들어 가고자 매년 추석 무렵에 새마을부녀회 주관으로 행사를 하고있다.

 

최연희 안동시새마을부녀회장은 “부녀회에서는 쌀 모으기 운동 이외에도 사랑의 어르신 섬기기, 녹색 생활화를 위한 저공해 재생 비누 제작, 사랑의 김장 나누기를 펼친다.”면서,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위한 다양한 활동으로 평화 나눔 공동체 운동을 실천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