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남․여 양궁종합선수권 예천서 개막

80개팀 400명 선수단 참가, 경북 예천진호국제양궁장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02 [10:49]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지난 1일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제51회 전국 남ㆍ여 양궁종합선수권 대회 개막을 시작으로 5일까지 열전에 돌입했다.

 

▲ 제51회전국남여양궁종합선수권대회 개막식     © 예천군

 

1일 대회 개회식은 한국중·고양궁연맹 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와 대한양궁협회 부회장을 비롯한양궁관계자, 기관단체장, 각계 내빈, 임원, 선수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올 한해를 총결산하는 대한양궁협회 주최 대회로 80개팀 4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해 남녀별 개인전, 단체전, 거리별(남 90/70/50/30m,여 70/60/50/30m)등 국제양궁연맹 올림픽라운드 방식으로 경기가치러진다.

 

2일부터 4일까지는 거리별, 개인전, 단체전, 혼성단체전 등 남·여부 예선경기를 갖고 이어 5일에는 결선경기가 진행되며, 인터넷방송으로중계될 예정이다.

 

대회 참가자격이 당해년도 선수등록이 되어 있으며 각종 국내 대회 기록 중 남자 1326점, 여자 1348점을 1회 이상 획득한 선수로 국내 최정상의 궁사들이 모두 참가하는한국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양궁대회로 알려져 있다.

 

한국중·고양궁연맹 회장인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대회가 양궁의 고장 예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대내외적으로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