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양군, 착한일터 및 착한가게 현판 전달

기부금 전액 관내 소외계층 지원

나영조 기자 | 입력 : 2019/09/03 [17:24]

▲    영양군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양】나영조 기자=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신현수)는 지난 2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직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정기기부에 동참해 준 영양군 착한일터 및 착한가게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착한일터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하는 직장인 정기기부자를 발굴하는 대표 프로그램으로 소속 직원이 급여의 일부를 정기적으로 기부하는 기업 및 단체를 말하며, 착한가게란 매월 일정액을 기부하는 자영업자 및 중소규모 소상공인을 말한다.

 

영양군청은 오도창 영양군수를 포함한 직원 187명이 2019년 7월부터 급여의 일부를 모아 매월 120여만원을 기부하고 있다. 경상북도 지자체 중에서 칠곡, 경산, 안동, 의성에 이어 다섯 번째 동참이다.

 

신규 착한가게에 참여해 매월 일정액을 기부하고 있는 곳은 제일사무기, 영양서울치과의원, 처갓집양념치킨, 불목한우전문점, 영덕식당, 미성식당, 유명치킨, ㈜원광, 이인형건축사사무소, 킹덤, 카페삼지로 영양군 착한가게는 전체 31개소에서 42개소로 확대됐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공직자로서 솔선수범하여 착한일터 가입에 적극 동참해준 직원들에게 격려를 전하고, 어려운 경제사정임에도 주위를 살펴보는 착한가게 대표님들의 꾸준한 나눔 동참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기부금은 전액 영양군 소외 불우이웃과 지역복지사업 지원에 사용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취재본부장 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